사용자 삽입 이미지

# Camino de santiago - Frances #


:: 프랑스길 영상앨범(YOUTUBE)
:: 산티아고 순례길 관련 정보 창고

산티아고 순례길 - 2017(3) - 때론 일탈의 순간을..

# 걷자. 길을. 나를 위한.여전히 누구보다 일찍 길을 나선다.그리운 이가 있어서도 아니요, 내가 유난히 부지런해서도 아니다.그게 자연스럽고, 어느 순간이 오면 또다른 걸음걸이가 자연스러워질 것이다.길에서 반가운이를 만나고 헤어진다.그리고, 기억속에 자리...

오키나와 민나섬

누군가 양보를 해야한다.그래야 같이하는 여행이 편해진다. 그리고, 조금은 아름다운 추억을 남길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된다.나에게 있어 누군가와 같이 떠나는 여행은 가족여행이 유일하다.여행을 떠남에 있어 나를 포기하는 것은 무척이나 어렵다. 설령, 그것이 ...

변해가는 사람들

삶에 활력이 없다고 할까..오늘 유독 모든 것이 힘들었다.그냥 버텨내는 하루가 계속된다.가족 이란 울타리, 보살핌 속에 내가 자라난 울타리, 그리고, 그 울타리를 이젠 쓰러지지 않게 하기 위해 하루를 보낸다.사람들이란 과거를 보지 못하는 실수를 저지른다.잘...

사이판에서..

#사이판 마나가하섬.갑자기 계획을 잡아 떠나게 됐던 작년 여름휴가.좋았다. 모두에게 만족스러웠던 추억을 남기고 돌아왔다.그 물빛이 한여름의 더위가 돌아오고 있는 요즈음 다시 그리워진다.

산티아고 순례길 - 2017(2) -같은 공간, 다른 시간, 다른 사람, 그리고, 나.

# 지난 시간을 떠올리는게 힘들다. 다시 일상 생활로 돌아와 바쁜 하루를 시간의 흐름을 인지하지 못할 정도로 정신없이 보내고 있다. 가는 곳곳 사진을 찍은 것도 아니요, 순례자 여권(크레덴시알)을 간직하고 있는 것도 아니요. 지난 시간을 돌이켜 보고, 다시금 ...

산티아고 순례길 - 2017(1) - 추억을 따라서..

# 이른 새벽, 나를 기다리고 있는 그 곳으로.. 새벽에 인천공항으로 향해야하기에 잠을 잘 수가 없다. 4년전의 설레임과는 비슷한 듯 다른, 약간은 태연스러움을 가지고 인천공항으로 향한다. 4년 전의 그때와 마찬가지로 새벽에 나서는 나를 어머니께서 배웅해 주...

산티아고 순례길 - 묵시아의 바다

# 묵시아(Muxia)의 바다 감기때문에 일주일동안 산티아고에 누워있다 겨우 도착한 묵시아.. 너무나도 좋았다. 오직 나만에게 허락된 바다의 모습 같았다.

무거운 하루의 시간, 넋두리..

언제나처럼 연휴는 금새 마지막으로 향하고 있습니다.피곤이 쌓여 이러한 휴식의 시간이 너무나 소중한 지금 이러한 시간의 흐름이 야속하게 느껴집니다.이제 서른 중반으로 접어드는 녀석의 투정이지만, 20대에 제가 보냈던 시간과 30대의 지금 제가 보내고 있는 ...

벨기에 순례자의 사망소식

불과 몇개월 전, 순례길에서의 사망사건(강도/살해)을 전해드렸었는데요.오늘 메일을 확인하다보니, 안타까운 소식이 다시금 발생한 것 같아 산티아고 순례길에 대한 정보를 찾으려 이곳을 찾으시는 분들께 전해드려야 할 것 같아 오랫만에 포스팅을 합니다.Jeroen ...

Zabaldica/Zabaldika

# Zabaldica/Zabaldika 시설 : - # 참고 현지 포럼 및 사이트를 참고한 프랑스길의 알베르게 정보이며, 내용은 정보 수집 및 상황에 따라 수시로 수정/업데이트 할 예정입니다. 연중무휴의 알베르게라 할지라도 연말/연초에는 상당 수가 영업을 하지 않으니, 순례...

겨울철 알베르게 운영현황 / 프랑스길

# 겨울철의 순례길, 알베르게. - 프랑스길 겨울 시즌에는 순례길(Camino de santiago)를 걷는 분들이 줄어드는 비수기인지라, 보통때와는 달리 문을 닫는 알베르게 들이 많습니다. 그래서 하루 일정의 목적지를 알베르게가 영업중인 도시로 잡아야합니다. 생장의 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