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미노 데 산티아고 (Camino de santiago) 프랑스길을 걸으면서 실제 도움이 됐던 스마트 어플을 소개합니다.
  카미노 여정 동안 몇몇 스마트폰 어플(안드로이드)를 통해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가이드 북이나 기타 도움이 될만한 것을 가져 가지 않았기 때문에 스마트폰이 더욱 유용했던 것 같습니다.


1. city maps 2 go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프랑스 길 자체가 길을 알려주는 화살표가 잘 되어 있다하더라도, 익숙치 않은 길을 가는데 지도는 필수라고 생각됩니다.
 실제로 저 역시 길을 잃기도 했으며, 빛 하나 없는 어두운 밤길을 걸어가는데 도움이 되기도 했습니다.
 지도 관련 어플 중 city maps 2 go 어플은 오프라인 맵을 이용할 수 있는 어플로 미리 맵과 정보 데이터를 다운 받아 놓고 이용하는 방식입니다.
 많은 분들이 핸드폰 로밍을 해가지 않거나, 로밍을 하더라도 비용이 부담되는 상황에서 온라인 지도 데이터를 마음대로 쓰는 것은 현실상 무리라고 생각됩니다.
 이 어플은 안드로이드 마켓에서 무료로 다운받을 수 있으며, 무료 버젼의 경우 5개의 지역 맵과 정보 데이터를 다운 받을 수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보통 나라별로 섹션에 나뉘어져 있고, 구분된 지역 지도를 다운 받게되는데 산티아고 순례길 - 프랑스길 을 걷는 사람들이 많아서 일지 순례길의 경우 맵을 하나만 다운 받아서 이용 할 수 있도록 분류되어 있습니다.
 이미지에서 보이는 Way of st. james 지도를 받으시면 됩니다.
 또한, 지역별로 숙소, 식당, 명소 등이 구분되어 정리되어 있으며 검색을 통해 찾고자 하는 부분의 지도와 거리를 파악하실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 GPS 를 통해 현재위치가 실시간으로 추적되기 때문에, 순례길을 걸으면서 다음 마을까지의 거리를 대략적으로 파악하는데 큰 도움이 됐습니다.
 보이지 않는 마을에 대한 심리적 안정감이라고 할까요?
 알베르게 역시 호스텔 항목으로 들어가시면 가까운 거리별로 리스트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지도의 로딩 속도가 다소 더딘 편이지만 간단간단히 현재위치와 정보들을 확인하는데 부족함이 없었습니다.
 한국에서 순례길을 향해 출발하기 전에 관련 맵과 데이터를 미리 다운해놓고 도움을 받으시길 추천드리는 어플입니다.
 또한, 순례길을 떠나 여행을 계획하실 때도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2. locus map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로커스맵 어플 역시 오프라인 맵을 이용할 수 있는 어플 중 하나입니다.
 한번 캐쉬된 맵을 경우 스마트폰에 저장되어 있기때문에, 미리 캐쉬해 놓은 맵의 경우 별도의 인터넷 접속 없이도 지도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 어플의 경우 구글맵을 다운받아 오프라인맵으로 만들어 로드 하는 방식으로 이용하는 것이 효율적입니다.
 또한, 특정된 루트를 맵에 불러오거나 저장 할 수 있으며 관련 애드온 어플을 이용해서 정보를 얻는등 오프라인 맵을 이용하는데 가장 좋은 어플이라고 생각합니다.
 저 역시 카미노 - 프랑스길 루트 파일을 이용하여 길에 대한 대략적인 방향 파악에 활용하였습니다.
 유료버젼과 무료버젼으로 나뉘는데 유료버젼의 경우 광고가 안떠 좀더 쾌적한 화면으로 지도 파악이 가능하실 수 있으나 일부러 유료버전을 구입하진 않으셔도 순례길에서 활용하시는데는 충분하실 것 같습니다.


3. 구글지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만약, 온라인 접속이 가능하시 다면 구글지도가 최상의 선택이 될 것 같습니다.
 각 도시마다 필요한 정보를 손쉽게 얻을 수 있으며, 지역의 명소나 음식점등을 파악하는데 너무나 효율적입니다.
 하지만, 대부분의 한국 분들은 스마트폰으로 데이터를 활용하기 어려우니 인터넷 접속이 가능 할때 정보를 파악하는 용도로 활용하는 것이 좋을 듯 합니다.
 저는 마을에 도착해서 마을의 좋은 음식점이나 명소를 확인하는데 주로 활용했습니다.


4. 네이버 회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언어적인 측면에서 순례길을 떠나기 이전 가장 좋은 것은 스페인어에 대한 선행 학습일테지만, 그런 여건이 되지 않는 상황에서 저에게 큰 도움이 되었던 어플입니다.
 실제로 순례길에서 영어의 활용도는 낮은 편인 것 같습니다.
 상황별로 나뉘어져 있는 간단한 회화를 통해 실제 상황에서 응용할 수 있었고, 인사를 나누고 음식점 등에서 교류하는데 많은 도움을 받았습니다.
 스페인어 뿐만 아니라 많은 국가의 언어를 확인할 수 있으니 영어권 국가가 아닌 경우 유용하게 활용 가능할 것 같습니다.
 이 어플의 경우에도 해당 국가 언어를 미리 다운받아 사용할 수 있으니, 한국에서 다운받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5. 오프라인 사전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식당에서의 메뉴 확인시 활용했던 어플입니다.
 활용도는 다른 어플에 비해 비중도가 낮지만, 오프라인으로 간단히 단어나 문장을 확인하는데 추천드릡니다.


6. 구글 번역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창피하지만, 스페인어를 전혀 몰랐던 저에게 대화를 나누는데 큰 도움을 주었던 어플입니다.
 구글 번역기의 위엄을 순례길에서 느꼈습니다.
 좀더 깊은 대화를 나누고 싶은데 영어조차 안통하는 순간 구글 번역기를 통해 서로의 감정 교류를 할 수 있었을 만큼 아주 활용도가 높습니다.
 적극 추천드립니다.
 저는 영어 -> 스페인어 로 번역을 해서 이용했습니다.


7. 환율계산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인터넷 접속이 가능한 지역에서 환율 정보를 미리 다운받아 높으면, 계산기를 통해 쉽게 환율 계산이 가능한 어플입니다.
 장시간 여행동안 환율 정보를 통해 환전시기를 파악하고, 가격 계산을 하는데 도움을 받았습니다.


8. 스카이스캐너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산티아고에 도착할때 까지 수시로 저가항공편을 구간별로 확인하는데 도움이 됩니다.
 카미노 여정의 특성상 여행 계획을 확정 할 수 없는 점에서 비행편과 가격을 확인하는데 도움이 되실 거라고 생각합니다.


9. 탱고 - 일반 및 영상통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인터넷 접속을 통해 상대방과 일반 및 영상 통화를 할 수 있는 어플입니다.
 카카오톡의 보이스톡 기능과 비슷하다고 생각하시면 되나, 영상이나 음성의 품질이 괜찮아 와이파이 아닌 3g 접속환경에서도 대화가 충분히 가능합니다.
 순례길 도중 로밍 서비스를 몇일 이용한 적 있었는데 그 기간동안 한국에 있는 가족들과 영상 통화를 하는데 효율적이며 품질도 좋았습니다.
 숙소나 음식점등 와이파이를 이용한다면 그 활용도는 더욱 클 것 입니다.


10. weather channel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 출처 : 마켓 웨더채널 소개 스크린샷 -

 카미노 길의 날씨는 예측하기가 어려운 것 같습니다. 또한, 이 예측 하기 힘든 날씨가 하루의 여정에 큰 영향을 끼칩니다.
 앞으로의 여정동안 지나갈 마을들을 추가해 놓고 날씨를 확인 할 수 있으며, 시간별로 날씨 상태가 업데이트되어 실제 카미노 여정에 큰 도움이 됩니다.
 그 예보가 백프로 맞는다고 할 수는 없으나, 전날 확인한 다음날의 시간별 예보의 경우 대략적으로 시간에 따른 날씨 변화가 맞았던 것 같습니다.
 저는 웨더채널 위젯을 통해 날씨확인에 있어서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다만, 지금 스크릿샷에 업데이트 되어 있는 모습으로는 활용하지 않고 예전 버젼이였습니다.
 디자인적인 측면이나 기능적인 면에서 더 좋은 방향으로 업데이트 됐을 것이라 기대해봅니다.


11. 부킹닷컴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온라인사이트 booking.com 의 스마트폰 어플입니다.
 이 어플은 순례길 보다 여행하는데 숙소 예약에 있어 도움이 되는 어플이라고 생각되나, 산티아고에 들어서기 이전 이 어플을 통해 좋은 숙소를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예약 할 수 있었습니다.
 또한, 순례길을 마치고 여행을 하는데 있어서도 도움이 됐던 어플입니다.
 한가지 아쉬운 것은 부킹닷컴을 통해 예약을 하는 경우 비용은 저렴할 수 있으나 방의 위치가 안좋을 확률이 높은 것 같습니다.
 


# 길을 걸으면서 많은 짐을 가져가는 것 불필요하다는 생각에 카메라조차 가져가지 않았던 저에게 스마트폰 어플 통한 정보 활용은 산티아고까지의 발걸음에 도움이 되었습니다.
  특히나, 오프라인 지도 어플의 경우 제가 산에서 길을 잃거나 알베르게가 열지 않아 밤길을 걸어야 했을때 큰 도움이 되었기에 추천을 드립니다.
  이러한 디지털 적인 것이 길을 걷는데 필요하지 않다고 생각하시더라도, 혹시나 발생할 수 있는 상황들에 대비해서 준비만이라도 해가시는 것은 어떨까 생각해봅니다.
  이 밖에도 순례길에 도움이 되는 어플들은 각기의 활용 방법에 따라 많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다만, 순례길을 준비하는데 길을 걸으면서 실제 도움이 되었던 어플들을 소개하고 조금의 도움이라도 될 수 있을까하는 바람으로 소개를 마무리합니다.



 




Trackback address :: http://www.janus.pe.kr/blog/trackback/924

Comments List

Write a comment.